손담비, 명절에 전한 비보..."고마워, 편히 쉬어"
손담비, 명절에 전한 비보..."고마워, 편히 쉬어"
  • 이선영 기자
  • 승인 2023.01.22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이선영 기자]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설 연휴에 가슴 아픈 소식을 전했다.

손담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빵꾸야 엄마 곁을 지켜줘서 고마워. 편히 쉬어"라는 메시지를 올려 반려견 '빵꾸'가 무지개 다리를 건넜음을 알렸다.

그동안 손담비의 어머니 곁을 지켜왔던 반려견 '빵꾸'가 설날을 앞두고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에 네티즌들은 "명절 연휴에 어머니께서 엄청 힘드시겠다", "살아 있는 동안 많은 사랑 받았으니 천국에서도 행복할 것이다"라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한편 손담비는 지난해 5월 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규혁과 결혼해, 행복한 신혼 생활을 즐기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