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자매결연 맺은 군부대에 설 위문품 전달
부영그룹, 자매결연 맺은 군부대에 설 위문품 전달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3.01.25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6일 부영그룹 관계자들이 공군미사일방어사령부를 위문 방문했다. 왼쪽 세 번째부터 이병권 부영그룹 고문, 김중호 공군미사일방어사령관, 윤택훈 부영주택 비상계획관. (사진=부영)
지난 16일 부영그룹 관계자들이 공군미사일방어사령부를 위문 방문했다. 왼쪽 세 번째부터 이병권 부영그룹 고문, 김중호 공군미사일방어사령관, 윤택훈 부영주택 비상계획관. (사진=부영)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부영그룹이 군부대에 설맞이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자매결연을 맺은 6개 군부대(공군방공관제사령부, 공군미사일방어사령부, 육군 1군단, 육군 8군단, 육군 22사단, 육군 25사단)에 1월 16일부터 17일까지 과자 선물 2600세트를 전달했다.

부영그룹은 지난 2000년부터 현재까지 24년째 군부대에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명절마다 군부대에 기증한 위문품만 9만 1500세트, 금액으로는 약 6억 7700만 원에 달한다.

한편 부영그룹은 국내외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재까지 기부한 금액만 1조원이 넘으며, 2014년에는 '국내 500대 기업 중 매출액 대비 기부금 1위 기업'에 오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