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2032년까지 고품질주택 80만호 공급
LH, 2032년까지 고품질주택 80만호 공급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3.03.10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10년 약속…재정비·관리, 임대주택 서비스 전문회사로 탈바꿈
이한준 LH 사장이 비전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LH)
이한준 LH 사장이 비전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LH)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대표 이한준, 이하 LH)는 2032년까지 고품질의 공공주택 80만호 공급 등을 목표로 한 새로운 비전을 수립했다.

LH는 10일 성남 분당 경기남부지역본부에서 이한준 사장 취임 이후 새로운 경영의지를 담은 '살고 싶은 집과 도시로 국민의 희망을 가꾸는 기업'을 새 비전으로 선포했다.

이를 위해 LH는 8대 경영목표를 수립하고, 오는 2032년까지 △고품질주택 80만호 공급 △주거복지 200만호 제공 △스마트시티 250㎢ 조성 △온실가스 288만톤 감축 △대국민서비스 100% 디지털 전환 △부채비율 200%이하 달성 △공정·청렴·고객만족도 제고 △균형발전 성장거점 조성을 실천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주택 부분에서는 층간소음 없는 고품질 주택 80만호를 공급하고, 분양주택과 임대주택 구분 없이 수준 높은 마감재와 장수명 주택건설을 기준으로 할 방침이다.

또 국민이 원하는 우수 민간 브랜드 적용을 확대하고 고시원·반지하 등 비주택 거주자를 위한 주거상향 지원 등 주거사각지대 해소에도 적극 나선다.

도시 부분에서는 서울시 면적의 40% 수준인 2억 5000만㎡(7500만평) 규모를 스마트시티로 개발하고, 선교통, 후입주 계획으로 국민 불편을 줄인다.

재건축, 재개발, 리모델링을 확대하고 노후 계획도시 재정비와 도시 관리 기능을 확대하고 임대주택 유지보수 체계를 강화해 주택도시 건설회사에서 도시 재정비 및 관리, 임대주택 서비스 전문회사로 탈바꿈해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이한준 사장은 "이번 선포식은 국민을 위한 LH의 새 출발과 앞으로 10년 이후 변화될 모습을 알리는 자리"라며 "국민이 LH의 주인이자 고객이라는 점을 명심하고 LH가 국민의 희망을 가꾸는 공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