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소아암 어린이 '코로나 진단 검사비' 지원
동국제약, 소아암 어린이 '코로나 진단 검사비' 지원
  • 이해선 기자
  • 승인 2020.05.04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통해 어린이와 보호자 검사비 지원

[증권경제신문=이해선 기자] 동국제약(086450, 대표 오흥주)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통해 소아암 어린이와 보호자의 ‘코로나19’ 진단 검사비를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현재 소아암을 치료하는 대부분의 병원은 환자가 입원할 때 ‘코로나19’ 음성진단서가 있어야 입원이 가능하다. 동국제약은 입원이 잦은 소아암 환자와 보호자의 진단 검사비를 지원해 주기로 했다. 

동국제약 담당자는 “코로나19로 인해 9년째 매년 봄에 후원해 오던 ‘마데카솔과 함께하는 우리 가족 행복 나들이’ 행사가 정상적으로 진행되기 어려운 상황에서, 이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쾌유를 응원하고자 진단 검사비를 지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