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캔틸레버부 시공 건설 신기술 공동 취득
롯데건설, 캔틸레버부 시공 건설 신기술 공동 취득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0.10.22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보행교 BBCM 공법 시공 전경(사진=롯데건설 제공)
금강보행교 BBCM 공법 시공 전경(사진=롯데건설 제공)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은 지난 7일 교량 슬래브 캔틸레버부에 탈착식 브라켓을 설치하여 PC 패널(Precast Concrete)을 시공하는 신공법으로 건설 신기술(제 904호)을 취득했다고 22일 밝혔다. 

롯데건설이 이번에 취득한 건설 신기술의 공식 명칭은 '분리 가능한 브라켓을 적용하는 콘크리트 및 강교량 바닥판 캔틸레버 시공방법'인 BBCM(Built-in Baracket Cantilever Method)공법이다. 롯데건설은 ㈜신원알피씨, ㈜한화건설, ㈜흥화, ㈜삼안과 공동으로 개발했다. 

이번 신기술을 통해 캔틸레버부 시공 시 생기는 근로자 안전문제를 해결할 수 있으며, 공사 기간도 줄일 수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BBCM공법은 교량 바닥판 슬래브 공사의 전 구간을 프리캐스트 패널로 시공할 수 있는 최초의 기술로 교량 슬래브 모듈화 시공을 완성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으며 지속적으로 신기술 적용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롯데건설은 BBCM공법을 2016년 시공한 제2경인 연결고속도로에 최초 사용했으며, 이후 서울 오류동 행복주택 인공지반, 금강보행교 등에 적용하는 등 적극 활용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