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한화갤러리아·㈜한화도시개발 합병…"경영 효율성 극대화"
한화솔루션, ㈜한화갤러리아·㈜한화도시개발 합병…"경영 효율성 극대화"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12.08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본조달 비용 감소한 갤러리아·도시개발, 수익성 극대화 및 신규사업 추진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한화솔루션은 8일 이사회에서 자회사인 한화갤러리아를 합병하기로 결의했다고 이날 공시했다.

한화도시개발도 자산개발 사업부문과 울주부지부문으로 인적분할 뒤 자산개발 사업부문을 합병하기로 했다. 합병 시점은 내년 4월(잠정)이다.

한화솔루션이 100% 지분을 소유한 이들 자회사의 합병은 각 부문간 자원의 효율적인 배분과 의사결정 구조 단순화를 통해 경영 효율성을 극대화하자는 취지에서 결정됐다.

한화솔루션은 이번 합병으로 기존 4개 부문(케미칼, 큐셀, 첨단소재, 전략)에 2개 부문(갤러리아, 도시개발)이 더해져 총 6개 부문 체제로 운영된다. 도시개발 부문을 제외한 5개 부문은 각자 대표 체제로, 도시개발 부문은 사업 규모를 고려해 부문장 체제로 운영될 계획이다.

한화솔루션은 기존의 소재·태양광 사업 구조의 고도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합병 이후 갤러리아와 도시개발 부문은 신용도 상승으로 자본조달 비용이 감소하면서 기존 사업의 수익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

특히 갤러리아 부문은 프리미엄 리테일 분야의 신규 사업 투자에도 유리해질 전망이다.

한화갤러리아와 한화도시개발은 한화솔루션의 100% 연결 자회사로 신규합병 법인의 재무구조에는 변화가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