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온실가스 배출량 2014년比 300만톤 감축
LG디스플레이, 온실가스 배출량 2014년比 300만톤 감축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1.04.15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디스플레이 파주 공장에 설치된 온실가스 감축설비를 통해 배출되는 온실가스량을 직원들이 모니터링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 파주 공장에 설치된 온실가스 감축설비를 통해 배출되는 온실가스량을 직원들이 모니터링하고 있다.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LG디스플레이(034220, 대표 정호영)는 지난해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4년 대비 300만톤 줄였다고 15일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온실가스 등 기후 변화와 관련된 위험 요인을 파악하고 대응하기 위해 환경전담 조직을 구성했으며, 약 370억원을 투자해 디스플레이 생산과정에서 사용되는 공정가스를 지구온난화지수가 낮은 가스로 대체시켰다. 

또한 대기로 배출되는 온실가스량을 90%이상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감축 설비를 설치했다. 

그 결과 LG디스플레이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도 시행 이전인 2014년 대비 39%, 약 300만톤을 줄일 수 있었다. 

LG디스플레이는 올해도 온실가스 감축설비에 60억 이상을 투자하고 친환경 제품과 생산 기술 연구개발 강화 등 탄소 중립 실현을 위한 정책들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는 “미래를 생각하는 지속 가능한 성장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앞으로 탄소 중립 실현을 위한 노력 뿐 아니라 수자원 보호 및 폐자원 재활용 등 선도적인 친환경 정책들을 통해 ESG 경영을 강력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