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레노버와 'U+tv 프리' 사업 위해 업무협약 체결
LG유플러스, 레노버와 'U+tv 프리' 사업 위해 업무협약 체결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1.05.11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사진=LG유플러스 제공)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LG유플러스(032640, 대표 황현식)는 PC제조사 레노버(Lenovo)와 포터블 IPTV 서비스 ‘U+tv 프리’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U+tv 프리’는 와이파이를 통해 집안 어디서나 TV시청이 가능한 홈 이동형 IPTV서비스로, 별도 로그인 없이 241개 실시간 채널과 약 22만편 VOD를 볼 수 있다. 또한 넷플릭스와 U+tv 전용 콘텐츠도 그대로 이용 가능하다. 

이번 협약으로 LG유플러스는 U+tv 프리 사업에 특화된 콘텐츠와 서비스 개발에 집중할 수 있게 됐으며, 한국 레노버는 U+tv 프리 전용 디바이스와 기술 공급을 통해 한국 시장 저변 확대에 나서게 된다. 

최창국 LG유플러스 미디어콘텐츠사업그룹장은 “세계 최초 홈 이동형 IPTV인 ‘U+tv 프리’가 기술력과 안정성을 겸비한 한국레노버와 만나 서비스 차별화에 더욱 속도를 붙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양사 강점을 결합해 다양한 시너지를 발휘하는데 주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