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그룹 차원의 '포스코형 ESG 구매 체계' 구축
포스코, 그룹 차원의 '포스코형 ESG 구매 체계' 구축
  • 노지훈 기자
  • 승인 2021.05.11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구매 금액 2025년까지 2배 수준으로 확대…'탄소중립' 추진에도 기여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증권경제신문=노지훈 기자] 국내기업 최초로 성과공유제를 도입한 바 있는 포스코가 ESG 관점의 공급망 관리도 선도해 나간다. 

11일 포스코는 그룹 차원의 ‘포스코형 ESG 구매 체계’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포스코는 ESG 관점의 공급사 선정, 친환경 구매 확대, 공급사의 ESG 정착활동 지원 등을 통해 원료·설비·자재 등 공급망 전체에 ESG 경영을 정착시키기 위한 활동을 전개해 나가기로 했다.
 
우선 포스코는 신규 거래 희망 공급사에 대해서는 환경 및 인권관련 법규 준수, 윤리경영 등 ESG 관련 기본 자격을 심사해 진입 자격을 부여하고, 기존 공급사에 대해서는 환경관련 인증이나 ESG 관련 활동에 대한 평가를 강화해 ESG 평가 미달 시에는 개선을 유도하고 미개선시에는 공급을 제한키로 했다.  
 
또한 스크랩 등 폐기 자원의 재활용을 확대하고, 에너지 고효율 및 친환경 인증품을 구매해 온실가스나 대기오염을 저감시키며, 자재 재사용으로 자원낭비를 최소화하는 등 3R 관점의 물품 사용으로 우선 2025년까지 친환경 구매를 현재의 2배 수준인 20억 달러로 늘리고, 이를 지속 확대해 회사의 ‘2050 탄소중립’ 달성에도 일조할 계획이다.
 
나아가 아직 ESG에 대한 이해도가 낮고 자체 역량이 부족한 중소공급사들을 대상으로 ESG 정착 지원활동도 추진키로 했다. 

또한 ‘동반성장지원단’과 ‘친환경컨설팅지원단’ 운영을 통해 공급사들의 ESG 관련 현안 개선을 위한 지원을 추진 중이며, 인권·분쟁·환경 문제를 유발하는 광물을 식별하고 구매에서 배제하기 위한 ‘책임광물 정책’을 수립하고, 공급사가 책임광물 구매 프로세스를 준수하도록 관리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