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곰표 밀맥주 2주만에 300만개 완판…"당분간 품절 예상"
CU, 곰표 밀맥주 2주만에 300만개 완판…"당분간 품절 예상"
  • 최은지 기자
  • 승인 2021.05.12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곰표 밀맥주. 사진=BGF리테일

[증권경제신문=최은지 기자] BGF리테일(282330) CU는 곰표 밀맥주가 매출 신기록을 세우며 대량 공급 2주만에 월 생산량 300만개 완판을 눈앞에 두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CU는 지난 11일 점포에 곰표 밀맥주의 발주 중단을 안내했다. 국내 첫 수제맥주 위탁생산으로 물량을 지난해 보다 15배나 늘렸음에도 생산량이 판매량을 못 쫓아갔기 때문이다. 현재 곰표 밀맥주는 이번 주말을 기점으로 모든 물량이 소진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써 곰표 밀맥주는 이번주까지만 CU에 입고되고 당분간 품절 상황에 놓일 전망이다. 판매 재개는 이달 말로 예정하고 있다. 공장에서 추가 생산에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발효 등 맥주를 만드는 데는 약 2주간의 시간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곰표 밀맥주는 지난달 29일 물량을 증량해 공급된 이후 불과 이틀만에 기존 스테디셀러들을 꺾고 국산과 수입 맥주를 통틀어 매출 1위에 등극하며 편의점 맥주의 새 역사를 썼다. 지난 30여 년 동안 편의점 맥주 시장에서 단독 판매하는 차별화 상품이 1위에 오른 건 처음이다.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이승택 MD는 “곰표 밀맥주의 공급량을 늘렸지만 예상을 훨씬 뛰어넘는 판매량으로 여전히 점포에서는 품귀 현상을 빗고 있다”며 “제조사와 긴밀한 공조를 통해 이달 말 판매가 재개되는 시점에 맞춰 증량을 계획하고 있으며 앞으로 곰표 밀맥주를 이을 후속 상품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