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3700억원 규모'…대형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 수주
대우조선해양, '3700억원 규모'…대형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 수주
  • 노지훈 기자
  • 승인 2021.05.12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옵션 계약 포함…향후 추가 수주 기대감 증폭
대우조선해양이 이번에 수주한 대형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 ‘NG-16000X’ 디자인 조감도 / (사진=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이번에 수주한 대형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 ‘NG-16000X’ 디자인 조감도 / (사진=대우조선해양)

[증권경제신문=노지훈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3682억 규모의 대형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을 수주했다.

12일 대우조선해양(042660)은 모나코의 에네티사로부터 대형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WTIV) 1척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계약 금액은 3682억원으로 이 선박은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2024년 3분기 인도될 예정이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길이 148m, 폭 56m 규모로 14~15MW급 대형 해상풍력발전기 5기를 한번에 싣고 운항할 수 있으며, 수심 65m까지 발전기를 설치할 수 있다. 

또한 7개의 추진장치와 GPS 시스템을 이용해 설치 지점에 정확한 위치를 잡고, 승강형 철제다리를 해저에 내려 고정시킨 후 2600톤급 대형 크레인으로 해상풍력발전기를 설치한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새로운 디자인으로 대형 설치선을 수주하며 큰 성장이 예상되는 이 시장을 선점하게 됐다.”며 “1척의 추가 발주 옵션계약이 포함돼 있어 향후 추가 수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초대형원유운반선 11척, 초대형LPG운반선 9척, 컨테이너선 4척, WTIV 1척 등 총 25척 약 25.4억 달러 상당의 선박을 수주해 올해 목표 77억 달러의 약 33% 달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