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어린이 대상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확대
현대백화점, 어린이 대상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확대
  • 최은지 기자
  • 승인 2021.07.16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어린이책미술관을 통해 소외계층 어린이 2000여명 대상 ‘비대면 문화·예술 교육지원 프로그램’ 운영
현대백화점 판교점 5층에 위치한 현대어린이책미술관 전경. 사진=현대백화점

[증권경제신문=최은지 기자] 현대백화점(069960)이 소외계층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을 확대한다.

현대백화점은 이달 말부터 현대백화점 판교점에 운영하고 있는 어린이 대상 정부등록 1종 미술관 ‘현대어린이책미술관(MOKA)’을 통해 소외계층 어린이 2000여 명을 대상으로 비대면 문화·예술 교육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우선 현대백화점은 이달 말부터 연말까지 비대면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인 ‘MOKA 밋 더 아티스트(Meet the Artist)’를 운영한다. 소외계층 아동 등 900여 명에게 미술 교육프로그램 동영상과 함께 ‘활동지 키트’를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수혜 아동은 지역아동센터 12곳, 문화예술 경험에 대한 접근성이 낮은 지역의 초등학교 등과 협업해 선정할 예정이다.

또한 현대백화점은 이달 말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와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가 지원하는 아동 400여명과 지역 아동센터 36곳의 아동 800여 명 등 총 1200여명에게 비대면 ‘미술 놀이 교육’ 키트인 ‘MOKA 전시 익스플로어 키트’와 그림책 등을 전달할 예정이다. ‘MOKA 전시 익스플로어 키트’는 미술관에 방문해야 체험할 수 있었던 그리기·만들기 등 전시와 연계된 활동들을 집에서도 어린이들이 직접 해볼 수 있게 만든 재료들로 구성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앞으로도 코로나19 상황과 관계없이 아동들이 누구나 자유롭게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비대면 교육 프로그램을 확대·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