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 신용평가사로부터 국내제약사 중 최고등급 획득
종근당, 신용평가사로부터 국내제약사 중 최고등급 획득
  • 김지은 기자
  • 승인 2021.08.18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안정성 강화∙우수한 재무구조, 견조한 수익성 등 종합적으로 반영
사진=종근당
사진=종근당

[증권경제신문=김지은 기자] 종근당(185750대표 김영주)은 국내신용등급평가사인 한국기업평가로부터 'AA-(안정적)', 나이스신용평가로부터는 'A+(긍정적)'의 신용등급을 받아 국내제약사중 최고등급을 부여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종근당의 이번 신용등급과 등급전망은 품목 포트폴리오와 연구개발 역량을 감안 시 사업안정성이 매우 우수하고, 실질적인 무차입으로 우수한 재무구조를 보유하고 있는 점, 견조한 수익성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되는 점 등이 종합적으로 반영됐다. 

종근당은 2019년 처음으로 연매출 1조원을 돌파하고 2020년에는 코로나19의 위기 속에서도 전년 대비 21% 성장한 1조 303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매년 매출액의 10% 이상을 연구개발에 투자하며 혁신신약과 개량신약, 바이오의약품 개발에 나서고 있다. 현재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CKD-508', 샤르코마리투스 치료제 'CKD-510', 항암이중항체 'CKD-702', 코로나19 치료제 '나파벨탄' 등이 국내외에서 임상 중이다. 

종근당 관계자는 "AA- 신용등급은 현재 기준 국내 제약사 중 최고등급으로 종근당의 재무건전성과 사업경쟁력, 발전가능성 등을 인정 받았다"며 "매출 확대와 연구개발 성과의 선순환 구조를 정착해 종근당의 사업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