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세청, '코로나 주가상승 1위' 신풍제약…'세금탈루·비자금조성' 혐의 세무조사
국세청, '코로나 주가상승 1위' 신풍제약…'세금탈루·비자금조성' 혐의 세무조사
  • 손성창 기자
  • 승인 2021.09.29 10:4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풍제약 안산1공장
신풍제약 안산1공장/홈페이지

[증권경제신문=손성창 기자] 국세청이 신풍제약(019170)에 대한 세무조사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풍제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테마주로 지난해 주가 상승률 1위를 차지했던 곳이다.

신풍제약(019170) 1년간 차트

2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국세청은 신풍제약이 세금을 탈루하고 비자금 조성관련 내용을 들여다보고 있다. 또 비자금을 만들어 불법 리베이트 제공 등에 활용했는지도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세무조사는 일반적인 정기세무조사가 아닌 특별세무조사이며, 조사 기간은 수 개월간의 일정으로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한편 국세청은 지난 6월 중부지방국세청 조사3국을 투입해 경기도 안산 신풍제약 본사에서 특별세무조사를 벌였다. 중부국세청 조사3국은 비자금 조성 및 탈세 혐의 등이 명백한 경우에만 조사가 투입되는 곳으로, 서울지방국세청 조사4국과 같은 일을 수행하고 있다.

국세청은 지난 2016년에도 신풍제약을 상대로 특별세무조사에 착수해 수백억원대 세금을 추징했다. 당시 신풍제약은 조세심판원에 조세 불복소송을 제기했으나, 결국 심판원은 국세청의 손을 들어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어쩌구니없네 2021-09-29 11:01:03
6월달꺼를 지금 기사내냐? 메이져 언론도 별거 없네... 남아공 임상 완료했다. 확인해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