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20일부터 신용·부동산대출 중단
하나은행, 20일부터 신용·부동산대출 중단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1.10.15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하나은행 제공)
(사진=하나은행 홈페이지 캡처)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이 가계대출 총량 관리를 위해 일부 대출상품 취급을 중단하기로 했다. 

15일 하나은행에 따르면 오는 20일부터 연말까지 모든 신용대출 상품과 주택, 상가, 오피스텔, 토지 등 부동산 구입자금 대출 판매를 중단한다. 

비대면 대출인 하나원큐 신용대출, 하나원큐 아파트론 등은 오는 19일 오후 6시부터 판매를 중단한다.

다만 전세자금대출, 집단잔금대출, 부동산담보 생활안정자금대출, 오토론·새희망홀씨 등 서민금융상품은 계속 취급할 예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가계대출의 안정적인 관리를 위해 일부 대출상품의 판매를 중단한다”며 “연말까지 중단할 계획이나 가계대출 증가세가 진정되는 현황을 모니터링하면서 판매 재개 일정을 조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