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에프앤씨, 메타버스 VFX연구소 설립
넷마블에프앤씨, 메타버스 VFX연구소 설립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1.11.08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넷마블에프앤씨 제공)
(사진=넷마블에프앤씨 제공)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넷마블 자회사 넷마블에프앤씨(대표 서우원·정철호)는 메타버스 VFX연구소를 설립한다고 8일 밝혔다. 

메타버스 VFX연구소는 넷마블에프엔씨가 추진하는 메타버스 사업의 일환으로 단일 모션캡처시설로는 국내 최대 규모이자, 모션 캡처와 크로마키, 전신 스캐닝 등 메타휴먼 제작 및 메타버스 구현이 가능한 제작 공간 및 최신 장비 시설들로 구성될 예정이다. 

넷마블에프앤씨 서우원 공동대표는 “메타버스 VFX 연구소는 메타버스 월드 구현에 요구되는 공간, 장비, 인력을 한 장소에 모두 갖춘 최신, 최대 규모의 연구소”라며 “향후 글로벌 메타버스 세계의 새로운 메카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