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안면인식 결제 확장···GS리테일과 업무협약
신한카드, 안면인식 결제 확장···GS리테일과 업무협약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1.12.02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카드 제공)
(사진=신한카드 제공)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신한카드(대표 임영진)는 GS리테일(부회장 허연수)과 업무협약을 통해 얼굴인식만으로 결제할 수 있는 ‘신한 페이스페이’를 GS더프레시(The Fresh) 관악점과 GS25 월드컵광장점에 도입했다고 2일 밝혔다. 

신한 페이스페이는 고객센터에 설치된 무인등록기에서 본인확인 후 결제카드와 얼굴정보를 최초 1회만 등록하면 신한 페이스페이 전용 계산대에서 이용할 수 있다.

GS25 월드컵광장점의 경우 유·무인 하이브리드 매장에서 필요한 본인인증 과정 등에도 동일하게 적용돼 편의점 출입과 결제가 얼굴만으로 가능하도록 구현됐다. 

신한카드와 GS리테일은 이번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신한 페이스페이 등록 시 신라면 5개입 묶음을 증정하고, 결제 시마다 다양한 선물을 즉석에서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