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지난해 영업이익 542억원…"거래액 2조 시대"
무신사, 지난해 영업이익 542억원…"거래액 2조 시대"
  • 최은지 기자
  • 승인 2022.04.06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무신사

[증권경제신문=최은지 기자]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는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이 전년 대비 약 41% 증가한 4667억 원을 기록했다고 6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542억원으로 19% 늘었다.

무신사는 이 같은 성장세가 신규회원 증가와 더불어 스타일쉐어 및 29CM 인수·합병, 주요 입점 브랜드의 매출 증대 등이 실적 확대로 연결됐다고 설명했다. 

무신사는 지난해 거래액이 전년 대비 약 90% 증가한 2조3000억 원을 달성해 국내 패션 플랫폼 최초로 ‘거래액 2조 시대’를 맞이하기도 했다. 무신사 스토어 회원 수는 지난해 말 기준으로 1000만 명을 넘어섰다. 월간 순 이용자는 400만 명에 달한다. 

무신사는 앞으로도 키즈·골프·스포츠·아울렛·럭셔리 등 주요 전문관을 앞세워 카테고리별 맞춤형 성장 전략을 이어나갈 방침이다. 국내에서 주목받는 패션 브랜드를 해외에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글로벌 진출도 구체화할 계획이다. 

국내 브랜드와의 동반성장, 건전한 패션 생태계 정착, ESG 경영 확대 등에도 주력한다. 무신사는 소규모 브랜드의 생산 자금을 무이자로 지원하는 동반성장 프로젝트의 지원 규모를 계속해서 늘려나갈 예정이다. 2015년부터 시작된 생산자금 누적 지원 규모는 1100억 원에 달한다.

한문일 무신사 대표는 “키즈·골프·아울렛·플레이어 등 전문관별 성장 전략을 고도화하는 한편 신진 디자이너 및 브랜드 발굴과 이를 통한 글로벌 진출, 커뮤니티 기능을 통한 패션 문화 확산, 동반성장과 상생을 기반으로 한 건전한 패션 생태계 육성 등에도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