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망스, ‘MMA2022’ TOP10·베스트 OST 2관왕
멜로망스, ‘MMA2022’ TOP10·베스트 OST 2관왕
  • 이규철 기자
  • 승인 2022.11.27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이규철 기자]

발라드 그룹 멜로망스(김민석, 정동환)가 ‘MMA2022’에서 2관왕의 영예를 안으며 커리어 하이를 기록했다.

지난 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멜론뮤직어워드’(이하 MMA2022)에서 멜로망스는 ‘TOP10’과 ‘베스트 OST’ 2개 부문 상을 수상했다.

특히, 4개의 대상 중 ’올해의 아티스트‘ 부문과 ’올해의 베스트송‘ 2개 부문에 멜로망스와 멤버 김민석의 솔로곡 '취중고백'이 노미네이트되면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TOP10’에 오른 멜로망스는 ‘사랑인가 봐’와 ‘취중고백’으로 올 한 해 멜론 차트에서 가장 롱런한 두 곡을 탄생시켰다는 평을 얻었다.

’베스트 OST’상을 수상한 드라마 '사내맞선' OST ‘사랑인가 봐’는 발매 직후 4월부터 10월까지 7개월간 멜론 OST 차트 1위를 기록했으며, 아이튠즈 베트남, 태국, 대만, 인도네시아 등에서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며 글로벌 인지도가 상승했다.

또한, 김민석의 솔로곡 ‘취중고백’은 멜론 차트 42일 1위로 최장기간 1위를 달성하며 올해 차트 1위를 지배한 트렌드송으로 선정, MZ세대를 대표하는 발라드 그룹임을 증명했다.

이날 시상식에서 멜로망스는 겨울 분위기 가득한 ‘취중고백’을 시작으로 시상식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정동환의 피아노 솔로 ‘Freestyle for MMA’ 연주로 무대를 이으며 글로벌 시상식에 걸맞는 품격 있는 무대를 펼쳤다. 이어진 ‘사랑인가 봐’ 무대를 통해 두 멤버는 깜짝 피아노 듀엣 연주를 펼치며 동화 같은 장면을 연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시상식에 앞서 블랙 앤 화이트 슈트에 보타이로 포인트를 준 착장으로 레드 카펫에 등장한 멜로망스는 차세대 발라드 왕자들의 비주얼로 여심을 뒤흔들었다.

'TOP10'을 수상한 멜로망스는 "저희의 음악을 많이 들어 주셔서 감사하고 사랑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문을 떼며 "저희가 앞으로 여러분의 일상에 작은 행복이 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감동 소감을 전했다.

이후 이어진 2부에서 베스트 OST 상을 수상하며 2관왕을 달성한 멜로망스는 “올 한 해 열심히 했는데 이렇게 뜻깊은 상 주셔서 감사드린다. 많은 사랑 받으면서 살고 있는 요즘 그만큼 많은 책임감을 갖게 되는 것 같다. 항상 기쁜 일 슬픈 일 있을 때 힘이 될 수 있는 음악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진심을 전했다.

또 이날 시상식에서는 카카오TV 오리지널 '고막소년단'(폴킴, 김민석, 정승환, 하현상, 빅나티)으로 프로젝트 보컬 그룹을 결성한 김민석이 지난 22일 발매된 데뷔 싱글 더블 타이틀 ‘사이’, ‘단거(Sweet Thing)’ 스페셜 무대에 오르며 5인 멤버들과 색다른 케미를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멜로망스는 연말 전국투어 콘서트 ‘페스티벌’(Festival)을 개최한다. 오는 12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을 시작으로 이후 약 3개월간 부산, 대구, 광주, 수원, 창원, 울산, 대전, 성남 등 9개 도시에서 총 18회 공연을 개최하며 대세 행보를 이어간다.

[사진제공 : 'MMA2022' 방송 캡처]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