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엄태욱 신임 CTO 선임
야놀자, 엄태욱 신임 CTO 선임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07.14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엔씨소프트, SK플래닛 등 거쳐 2017년 야놀자 합류…서비스 고도화에 집중
엄태욱 신임 CTO
엄태욱 신임 CTO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글로벌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는 신임 최고기술책임자(CTO)로 엄태욱 플랫폼유닛장을 선임했다고 14일 밝혔다.

엄 신임 CTO는 1979년생으로 서울대 전기공학부를 졸업했으며 네이버, 엔씨소프트, SK플래닛 등을 거쳐 지난 2017년 야놀자에 합류했다. 야놀자에서 플랫폼실장, 플랫폼유닛장을 역임하며 야놀자 서비스 플랫폼의 안정성과 확장성을 강화하고 일관성 있게 통합 관리하는 업무를 총괄했다.

앞으로 엄 CTO는 야놀자 및 관계 서비스들을 고도화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다.

야놀자는 국내외 특1급 호텔을 비롯한 숙박부터 KTX 및 렌터카 예약, 키즈 전용 상품, 항공권 검색 등 여가에 관한 모든 정보를 한 번에 예약·관리하는 슈퍼앱 정책을 펴고 있다.

엄태욱 신임 CTO는 “시스템과 조직력으로 생산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구성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이라며 “야놀자만의 연구개발(R&D) 혁신 문화를 만들고 정착시켜 R&D 주도의 IT 플랫폼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