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립 59주년 IBK기업은행 "디스커버리·라임으로 손상된 신뢰회복 역점"
창립 59주년 IBK기업은행 "디스커버리·라임으로 손상된 신뢰회복 역점"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0.07.31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서울 중구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창립 59주년 기념식에서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31일 서울 중구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열린 창립 59주년 기념식에서 윤종원 IBK기업은행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31일 서울 중구 을지로 IBK파이낸스타워에서 창립 59주년 기념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기념식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외빈 초청행사 없이 임원, 본부 부서장들과 소규모로 진행됐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기념사에서 “어려운 경제상황을 맞아 지금처럼 중소기업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야 한다”며 “디스커버리‧라임으로 손상된 신뢰회복에도 역점을 두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발(發) 경제사회질서 변화에 대비한 혁신경영을 주문하며 “‘혁신금융’은 미래를 개척할 앞바퀴이며, ‘바른경영’은 조직의 균형과 중심을 유지하게 하는 뒷바퀴”라며 “두 바퀴 축으로 미래로 나아가자”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