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 2022 팔도페스티벌 시즌1 ‘비거리홈런왕’ 개최
골프존, 2022 팔도페스티벌 시즌1 ‘비거리홈런왕’ 개최
  • 최용선 기자
  • 승인 2022.03.22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팔도페스티벌 시즌1 ‘비거리홈런왕’ 이벤트 포스터.(사진=골프존)
2022 팔도페스티벌 시즌1 ‘비거리홈런왕’ 이벤트 포스터.(사진=골프존)

[증권경제신문=최용선 기자] ㈜골프존(각자대표이사 박강수·최덕형)은 오는 4월 17일까지 전국 골프존파크 매장에서 골프존 회원들을 대상으로 총 3억 원 시상 규모의 2022 팔도페스티벌 시즌1 ‘비거리홈런왕’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팔도페스티벌’은 올해로 5년째 개최하고 있는 골프존파크 대표 연간 이벤트로, 매년 특색 있는 대결과 폭넓은 시상 범위를 선보이고 있다.

이번 시즌의 메인 이벤트는 프로야구 레전드 선수 4명(윤석민, 유희관, 김태균, 박용택)과 한 팀을 이뤄 진행하는 비거리 대결로 비거리에 따라 홈런 수가 적립되는 경기 방식이다. 비거리 다섯 구간(△130~179M △180~229M △230~279M △280~329M △330M 이상)은 각각 홈런 수 1~5개로 환산된다.

이벤트 참여를 원하면 전국 골프존파크 매장을 방문해 회원 로그인 후, 팔도페스티벌 시즌1을 선택해 대회 3개 코스(△에버리스CC △옥스필드CC △팔공CC)를 완료하면 된다. 코스 완료 후 각각 윤석민(A팀), 유희관(B팀), 김태균(C팀), 박용택(D팀) 소속 팀이 결정되면 그 다음 라운드부터 마지막 파5, 1개 홀 티샷 비거리에 따라서 홈런 수가 적립된다.

팀 내 누적된 비거리 중 특정 홈런 수(△5000개 △1만5000개 △2만5000개 △선수 지정 홈런 수 △3만5000개)에 도달한 회원에게는 부쉬넬 거리측정기, B2 우드∙드라이버, 순금 2돈, V300 8 아이언세트 등과 같은 푸짐한 상품이 증정된다.

시상도 진행한다. 1위 팀 1500만 원, 2위 팀 1000만 원, 3위 팀은 700만 원이 팀 상금으로 돌아가며 팀별 홈런 수 상위 100명에게 팀 상금액(1/N)을 분배해 지급한다. 또한, 매주 누적 홈런 수 상위 3명을 대상으로 개인 시상도 마련했다. 팀별 1등 25만 원, 2등 20만 원, 3등은 15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골프존 GS마케팅팀장 천승희 프로는 “매년 많은 회원분들이 팔도페스티벌에 관심을 가져주신 덕분에 꾸준히 참여 인원이 증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더욱 새롭고 신선한 이벤트 개발을 통해 골린이부터 구력 좋은 골퍼분들까지 모두 손쉽게 즐길 수 있는 팔도페스티벌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팔도페스티벌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 및 문의는 골프존닷컴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