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환경부와 기후위기 취약계층 지원
우리은행, 환경부와 기후위기 취약계층 지원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2.06.23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2일 충남 아산시청에서 유도현 우리은행 경영기획그룹 부행장(가운데)과 유제철 환경부 차관(왼쪽), 이우균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제공)
지난 22일 충남 아산시청에서 유도현 우리은행 경영기획그룹 부행장(가운데)과 유제철 환경부 차관(왼쪽), 이우균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제공)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은 여름철 폭염에 취약한 기후위기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정부와 시민단체, 기업이 함께하는 폭염 대응 물품 전달식을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물품은 홀몸 어르신, 장애인, 저소득 가구 등 취약계층 1970가구 및 전국 30개 사회복지시설에 전달될 예정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환경부를 비롯해 지난 5월 업무협약을 맺은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등 관련 기관과 함께 취약계층의 폭염 적응력을 높이는 각종 지원과 사회적 공익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