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해양, 조선산업 특화 'ESG 평가 지표' 개발 완료
대우조선해양, 조선산업 특화 'ESG 평가 지표' 개발 완료
  • 노지훈 기자
  • 승인 2022.09.22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자재 및 협력사에 적용 동반성장 토대 확대, ESG 경영 선도할 것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셔틀탱커 (사진제공=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건조한 셔틀탱커 (사진제공=대우조선해양)

[증권경제신문=노지훈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ESG 경영 추진을 적극 펼치고 있다.

22일 대우조선해양은 업계 최초로 조선산업에 특화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 지표를 개발하고, 거제 옥포조선소를 대상으로 처음 적용했다고 밝혔다.

대우조선해양은 작년 12월부터 9개월간 국내 유일의 국제 공인 선급 기술 단체인 한국선급(KR)과 함께 조선산업 특화 ESG 평가 지표 개발에 나서 총 146개의 지표를 만들었다. 이 지표는 우리 조선산업 특성에 맞춰 ESG 추진 활동을 실질적으로 평가할 수 있게 설계됐다. 

이로써 대우조선해양은 지속가능 성장 실현을 위한 ESG경영의 실질적 체계를 갖춘 조선업체 선두 주자로서의 면모를 보였다는 평가다.

이번에 개발된 조선업 특화 지표는 글로벌 스탠다드를 지향함과 동시에 우리 조선업 실정에 기반한 적합한 이슈를 발굴, 가중치를 부여해 기업의 지속가능경영 활동과 전략 수립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게 큰 특징이다. 

대우조선해양 ESG 추진단장 우제혁 부사장은 “이번 성과는 양사가 우리 조선업 특성에 맞는 ESG 평가 지표 개발을 위해 머리를 맞댄 노력의 결실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회사는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ESG 경영의 글로벌 스탠다드에 부합하도록 점진적으로 수준을 높여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