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토레스, '2022 굿디자인' 국무총리상 수상
쌍용차 토레스, '2022 굿디자인' 국무총리상 수상
  • 김성근 기자
  • 승인 2022.11.24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레스는 정통SUV 특징과 라이프스타일 등 트렌드 제시한 우수한 디자인"
토레스가 굿디자인 어워드에서 금상인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사진=쌍용차 제공)
토레스가 굿디자인 어워드에서 금상인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사진=쌍용차 제공)

[증권경제신문=김성근 기자] 쌍용자동차는 세상에 없던 SUV ‘토레스’가 우수한 디자인을 인정 받아 ‘2022 굿디자인(GD) 어워드’에서 금상인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디자인진흥원은 산업디자인진흥법에 따라 상품의 외관, 기능, 재료, 경제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국가 디자인 경쟁력을 높이고 국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우수디자인 상품을 선정해 정부 인증 심볼인 'GD(Good Design)’ 마크를 부여하고 있다. 

1985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38번째 맞는 이번 시상식은 ‘디자인코리아 2022’가 열리는 서울 양재 aT센터에서 지난 23일 진행되었으며, 이날 행사에는 쌍용자동차 김백수 디자인기획팀장이 참석해 회사를 대표해 수상했다.  

이날 2022 굿디자인(GD) 어워드 심사위원은 “쌍용자동차의 ‘토레스’는 시대에 구애 받지 않는 정통 SUV의 특징을 살리면서도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및 트렌드를 고려하여 디자인된 외관과 심플한 인터페이스가 돋보였다”고 심사소감을 밝혔다.

‘토레스’는 기존 SUV들과 차별화된 쌍용자동차 고유의 헤리티지((Heritage)를 담아 강인하고 모던한 정통 SUV 스타일을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한 레트로(Retro) 감성을 더해 세상에 없던 진정한 SUV로 새롭게 탄생했다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