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 분양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 분양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1.08.06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 투시도 (사진=현대건설 제공)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 투시도 (사진=현대건설 제공)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현대건설(000720, 대표 윤영준)이 서울시 동대문구 장안동 366-7번지 일원에서 주거형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을 분양 중이다.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은 지하 6층~지상 20층, 전용면적 38~78㎡ 총 369실 규모로 주거형 오피스텔은 지상 3~20층까지 마련되며, 지하 1층~지상 2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선다. 전용면적별로는 △38㎡A·B·C(일부 다락) 72실, △57㎡A·B(일부 다락) 36실, △59㎡A·B·C·D·E·F(일부 다락) 126실 △78㎡A·B 135실 등 소형아파트 대체 주거상품으로 신혼부부 등 20~30대의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단지 내 상업시설 '힐스에비뉴 장안 센트럴'은 많은 관심 속에 분양완료 됐다. 지하 1층~지상 2층, 총 85개 점포로 구성된다. 해당 상업시설은 이미 활성화된 동대문구 장안동 중심상권에 들어서게 된다. 장안동 사거리를 중심으로 △주거단지상권 △오피스텔상권 △맛의거리상권 등이 조성돼 있으며, 특히 '장안동 맛의 거리'와 맞닿은 연계선상에 들어설 전망으로 기존 상권 유동인구를 자연스럽게 끌어들일 수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은 동대문구 장안동 최중심에 위치해 다양한 상권 및 편의시설과 인접한데다 소형 아파트에 버금가는 평면을 갖춰 실거주 시 편리한 생활이 가능하다"며 "정부의 부동산 규제 강화로 아파트에 비해 주거형 오피스텔이 비교적 규제로부터 자유로운 만큼 힐스테이트 장안 센트럴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