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7~8월 주택사업 1.7조원 수주…목표 초과 달성 '청신호'
롯데건설, 7~8월 주택사업 1.7조원 수주…목표 초과 달성 '청신호'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1.08.30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 은행2지구 공동주택 개발사업 조감도 (사진=롯데건설 제공)
시흥시 은행2지구 공동주택 개발사업 조감도 (사진=롯데건설 제공)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이 하반기 7~8월에만 1조 7000억 원 주택사업을 수주하며 수주목표 초과 달성 청신호를 알렸다.

롯데건설은 상반기 전체 5조 9155억 원 수주 금액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18.5% 증가했다. 올 하반기에는 △시흥시 은행2지구 공동주택 개발사업 △이천 안흥동 3블럭 복합개발 사업 △오산 세마역 오피스텔 개발사업 등을 포함해 약 1조 7000억 원을 수주하며 하반기에도 수주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수주한 곳들이 수도권 선호 입지에 위치하고 있어 향후 분양 실적도 기대된다.

롯데건설이 하반기 수주한 주요 사업장 중 시흥시 은행2지구 공동주택 개발사업은 경기도 시흥시 은행동 247-3번지 일원에 연면적 36만1622㎡, 지하 4층~지상 45층, 16개동, 2166세대 공동주택을 개발하는 사업으로 총 5060억 원 규모다. 오는 2022년 8월 착공 예정이다.

또 이천 안흥동 3블럭 복합개발사업은 경기도 이천시 안흥동 284-2번지 일원에 연면적 16만3704㎡, 지하 6층~지상 49층, 공동주택 810세대, 오피스텔 55실, 근린생활시설을 개발하는 사업으로 2513억 원 규모이며, 오는 12월 착공 예정이다.

오산 세마역 오피스텔 개발사업은 경기도 오산시 세교동 592-4번지 일원에 연면적 9만8944㎡, 지하 6층~지상 28층, 3개동, 546실 오피스텔을 개발하는 사업으로 총 1630억 원 규모다. 오는 2022년 9월 착공 예정이다.

롯데건설은 글로벌 역량 강화를 위해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거점지역 수주 추진에 심혈을 기울일 방침이다. 이미 호치민 '라프리미어 개발사업(아파트 725세대)'과 호치민 '센추리아 D9 개발사업(아파트·빌라·숍하우스 2410세대)'은 올해 하반기 분양을 앞두고 있다.

아울러 롯데건설은 마곡 MICE 복합개발사업, 인천 검단신도시 101 역세권 개발사업에 이어 최근 하남 H2 프로젝트까지 수주하며 디벨로퍼 역량 강화에 주력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