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포스코건설 컨소시엄, 인천 갈산1구역 재개발 수주
HDC현대산업개발·포스코건설 컨소시엄, 인천 갈산1구역 재개발 수주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1.07.26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부평구 갈산동 112-39번지 일원
지하 3층~지상 41층 공동주택 8개 동 1137가구
인천 갈산 1구역 재개발 조감도 (사진=)
인천 갈산 1구역 재개발 조감도 (사진=HDC현대산업개발 제공)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HDC현대산업개발(294870, 대표 권순호·정경구)·포스코건설(대표 한성희) 컨소시엄이 인천 갈산1구역 재개발 사업을 수주했다. 

지난 24일 열린 인천 갈산1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HDC현대산업개발·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이 총 조합원 470명 중 360명이 참석한 가운데 324표(득표율 90%)를 얻어 시공사로 선정됐다.

인천 갈산1구역 재개발 사업은 인천시 부평구 갈산동 112-39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41층 공동주택 8개 동 1137가구와 부대 복리시설 등을 짓는 것으로, 공사금액은 2882억 원이다.

인천 갈산1구역은 부평IC 인접, 인천1호선 갈산역까지 도보 거리로 앞으로 GTX-B 노선 신설이 계획된 부평역을 이용할 수 있는 등 교통이 편리한 지역이며, 단지 바로 옆에 있는 갈산근린공원등과도 인접해 있는 숲세권 단지다. 아울러 최고 41층 설계로 조망권을 확보해 멀리서도 눈에 띄는 지역 내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아이파크 높은 브랜드 가치와 오랜 노하우를 바탕으로 교통·인프라 등 프리미엄 요건을 갖추고 있는 좋은 입지에 포스코건설과 함께 인천 명품 주거공간으로 탄생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올해 도시정비사업에서 대구 범어목련 재건축, 의왕 부곡다구역 재건축정비사업 등 수도권과 지방 거점 도시에서 수주를 이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