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카드업무 전용 키오스크 확대 시행
신한은행, 카드업무 전용 키오스크 확대 시행
  • 김하영 기자
  • 승인 2021.07.28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제공)
(사진=신한은행 제공)

[증권경제신문=김하영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영업점 카드 업무의 90% 이상 처리 가능한 ‘스마트 카드업무 키오스크’를 확대 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스마트 카드업무 키오스크’는 체크카드 신규·재발급, 신용카드 간편신청 등 은행의 카드업무에 특화된 키오스크다. 신한은행이 시중은행 최초로 개발해 현재 난곡 지점과 서소문 지점에서 파일럿으로 운영 중이다.

신한은행은 이번 김포한강금융센터, 풍무동 지점, 방화역 지점 설치를 시작으로 올해 안에 50개 지점에 확대 시행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카드 업무로 방문하시는 고객에게 더 편리하고 빠른 서비스를 제공하고, 직원은 더 전문화된 상담 서비스에 전념할 수 있도록 이번 확대 시행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