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토에버, '상용차 고속 자율주행 종합 평가 시설 구축' 사업 수주
현대오토에버, '상용차 고속 자율주행 종합 평가 시설 구축' 사업 수주
  • 전수민 기자
  • 승인 2021.10.18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현대오토에버 제공)
(사진=현대오토에버 제공)

[증권경제신문=전수민 기자] 현대오토에버(307950, 대표 서정식)은 재단법인 자동차융합기술원으로부터 ‘상용차 고속 자율주행 종합 평가 시설 구축 용역’ 사업을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사업은 새만금 방조제에 있는 새만금 수변도로와 자동차융합기술원 내 주행 시험장에 있는 새만금 주행 시험장에 국내 최초 상용차 자율주행 테스트 베드와 통합 관제 시스템을 구축하고 고속 자율 주행 차량을 지원하는 미래 첨단 도로의 방향성을 실현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을 두고 현대오토에버 컨소시엄, KT 컨소시엄, 롯데정보통신 컨소시엄이 경쟁했고, 현대오토에버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사업자로 최종 선정됐다. 

현대오토에버 담당자는 “세계 최대 규모의 자율·군집·고속 주행이 가능한 테스트 베드를 성공적으로 구축해 정밀 지도와 함께 자율주행 기술의 한 축을 맡아 미래차 기술을 선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