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업계 최초 ‘치킨 조리' 협동로봇 도입
GS25, 업계 최초 ‘치킨 조리' 협동로봇 도입
  • 손성창 기자
  • 승인 2022.02.23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25, 치킨 조리 협동로봇 도입 위해 푸드테크 스타트업 ‘로보아르테’와 업무협약 체결
조리 오퍼레이션 축소 통해 경영주, 근무자 편의성·안전성 확보 및 균일한 맛의 치킨 제공
권영환 GS리테일 간편식품부문장(왼쪽)과 강지영 로보아르테 대표이사(오른쪽)가 업무협약을 맺고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GS리테일)
권영환 GS리테일 간편식품부문장(왼쪽)과 강지영 로보아르테 대표이사(오른쪽)가 업무협약을 맺고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GS리테일)

[증권경제신문=손성창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와 푸드테크 스타트업 ‘로보아르테’는 ‘편의점 치킨 조리 협동로봇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양측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GS25 치킨 조리 협동로봇 1호 도입 △GS25 시설 및 점포 특성에 맞는 협동로봇 시스템 개발 및 적용 △협동로봇의 안정적인 운영 및 확대를 주요 골자로 공동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로보아르테 로봇팔이 치킨을 조리하고 있는 이미지
로보아르테 로봇팔이 치킨을 조리하고 있는 이미지(사진=GS리테일)

GS25는 경영주, 근무자가 점포 운영을 위해 다양한 업무를 살펴야 하는 상황 속에서 치킨 조리에 대한 부담을 축소하기 위해 국내 최초 치킨 자동 조리 로봇을 개발한 ‘로보아르테’와 힘을 합쳤다.

GS25는 협동로봇 도입이 점포의 치킨 조리에 대한 편의성 및 안전성 확보에 크게 이바지할 뿐만 아니라 상품의 균일한 맛과 위생 관리에도 크게 도움 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계산, 진열, 청소 등 경영주와 근무자가 매일 하는 편의점 기본 업무들을 더욱 집중할 수 있게 해 점포를 방문하는 고객의 만족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모델이 GS25에서 운영 중인 즉석치킨 브랜드 치킨25 상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모델이 GS25에서 운영 중인 즉석치킨 브랜드 치킨25 상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GS리테일)

GS25와 ‘로보아르테’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4월 내 치킨 조리 협동로봇 1호를 시범점포에 도입할 예정이며, 이후 경영주, 근무자의 사용 만족도 및 협동로봇의 생산성, 경제성 분석을 면밀히 검토해 추가 확대에 나설 방침이다.

권영환 GS리테일 간편식품부문장은 "GS25는 협동로봇 도입을 통해 점포의 효율적인 운영, 조리에 대한 안전성 확보, 균일한 맛의 먹거리 제공 등을 실현하고자 한다”라며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자동화 시대 속에서 이번 협동로봇은 앞으로 편의점에 접목될 다양한 스마트 오토 시스템의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