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흥그룹 "대우건설 인수해도 주택 브랜드 통합 안한다"
중흥그룹 "대우건설 인수해도 주택 브랜드 통합 안한다"
  • 길연경 기자
  • 승인 2021.07.08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권경제신문=길연경 기자] 대우건설(047040, 대표 김형·정항기) 주택 브랜드 '푸르지오'와 중흥그룹 '중흥 S-클래스'를 둘러싼 시장 우려에 대해 중흥그룹은 8일 "대우건설을 인수하더라도 양사 주택 브랜드는 별도로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사 주택 브랜드가 가진 강점이 다른 만큼, 각각 경쟁력을 높이는 방식으로 주택사업을 진행하겠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중흥그룹 관계자는 "중흥그룹은 대우건설 인수 후 양사 동반성장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대우건설과 중흥그룹 임직원들 모두가 이번 인수 이후 최고의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건설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중흥그룹은 대우건설 임직원들의 역량이 발휘될 수 있도록 고용안정과 경영 자율성을 최대한 보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