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광모, LG화학 사고현장 방문…"안전은 기본 중 기본, 근본적 대책 마련"
구광모, LG화학 사고현장 방문…"안전은 기본 중 기본, 근본적 대책 마련"
  • 한행우 기자
  • 승인 2020.05.20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공장 가스누출 사고에 이어 국내 사업장 화재사고에 "염려 끼쳐 송구, 책임 통감"
구광모 LG 회장 (사진=뉴시스)
구광모 LG그룹 회장 (사진=뉴시스)

[증권경제신문=한행우 기자]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20일 충남 서산 LG화학 대산공장을 방문해 최근의 잇따른 사고에 대해 사과하고 대책 마련을 약속했다.

LG에 따르면 구 회장은 이날 오전 헬기편으로 대산공장을 찾아 화재 사고 현장과 수습 상황을 살펴봤다. 구 회장은 인도공장 가스누출 사고에 이어 국내 사업장에서 발생한 화재사고와 관련해 피해자와 가족들에게 깊은 애도와 위로의 뜻을 표했다.

구 회장은 “많은 분들께 염려를 끼쳐 매우 송구하다”며 “최근 잇따른 안전환경 사고에 대해 모든 경영진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기업이 한 순간에 무너지는 것은 경영실적이 나빠져서가 아니라 안전환경, 품질 사고 등 위기 관리에 실패했을 때 한 순간에 몰락하는 것”이라며 “원점에서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주문했다.

구 회장은 또 “안전환경은 사업을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 당연히 지켜야 할 기본중의 기본”이라며 “CEO들이 실질적인 책임자가 돼 안전환경을 경영의 최우선 순위에 두고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재차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