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스타' 조규성, 모델 지민주와 '맞팔'로 불거진 열애설, 소속사는 확인 불가
'월드컵 스타' 조규성, 모델 지민주와 '맞팔'로 불거진 열애설, 소속사는 확인 불가
  • 이규철 기자
  • 승인 2022.12.01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지민주, 조규성 SNS 채널]

[증권경제신문=이규철 기자]

2022 카타르 월드컵의 스타로 떠오른 축구 국가대표 조규성과 모델 지민주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축구선수 조규성과 모델 지민주가 현재 맞팔(맞 팔로우) 상태라며 열애 중인 상황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졌다.

또 지민주는 자신의 개인 계정 스토리를 통해 조규성의 등번호와 동일한 숫자 9가 적힌 유니폼을 입고 있는 모습을 공개해 '열애 시그널'이 아니냐는 시선이 이어지기도.

1일 지민주 소속사 엘삭 측 관계자는 이데일리에 “열애가 아니다”며 “과도한 추측은 자제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맞팔'로 시작된 것으로, 지민주의 소속사인 엘삭 측이 뚜렷한 입장을 밝힌 것은 아니지만, "열애는 절대 아니다"로 강력 부인하는 입장이 아닌 "사생활이기 때문에 확인이 불가하다"는 등의 입장을 보이고 있어 의문은 더 커지는 중이다.

조규성이 현재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빼어난 외모로 주목 받고, 가나전에서 2골을 득점하며 실력으로도 주목 받자 열애에 대해서도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조규성과 교제 중이라는 추측이 제기되며 지민주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